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플래시 영화 소개,원작만화 소개, 감상평

by 99년생둘기 2023. 6. 13.
반응형

플래시 영화

플래시 포스터


플래시 영화소개)

개봉하기 전부터 호평 일색인 영화 플래시 6월 13일 저녁 프리미엄 상영 및 6월 14일 정식 개봉을 앞두고 있는 상태입니다. 
개인적으로 이번 작품은 마블이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멀티버스를 도입해 다양한 전기가 가능한 이야기 나무를 형성했다면, DC는 멀티버스로 그 어떤 작품과 섞일 수도 있고,가지를 칠 수도 있는 긴급 탈출구를 만들었다고 정의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이는 작중에 등장하는 마이클 키튼의 배트맨이 아주 명확하게 설명을 해주게 되는데요 기존의 개념을 하나의 줄기에서 다른 줄기가 파생되는 개념으로 알고 있다면, 이곳의 멀티버스는 마치 스파게티의 면처럼 여러 뒤엉킨 시간대에서 필연적인 교차점이 있고, 그 교차점은 같은 운명을 지니고 있다는 겁니다. 
예를 들어,히튼부터 베네플레까지 배트맨은 비록 그들이 활약하는 본편의 내용은 전부 다르지만, 어릴 때 부모님이 피살을 당하고, 그 상처 때문에 현재의 배트맨이 될 수 있었다는 것처럼요. 

그래서 이번 작품은 이런 멀티버스라는 개념과 플래시라는 캐릭터가 원작 만화에서도 보여준 플래시 포인트라는 이벤트를 채용했습니다. 

 

 

원작만화 소개)

 

 원작 만화의 포인트를 간략히 정리하면, 플래시가 어머니를 되살리기 위해 시간을 역행하다
사고로 모든 시간대가 망가져버리게 되고, 저스티스 리그는 물론 자신을 포함한 일부 히어로가 존재하지 않거나 이상하게 변형된 세계에 오게 되고, 자신을 도와줄 조우하게 되지만 그 베트맨조차 평소 알던 브루스웨인이 아닌, 그의 아버지 토마스 웨인이 베트맨이 된 상황 하지만 차라리 자신의 죽음이 더 나았을 거라 믿는 토마스 웨인의 도움으로 능력을 되찾고, 자신이 벌인 실수를 만회하고자 하는 내용입니다.
그러면서 dc. 코믹스와 파생된 전체 세계관을 크게 건드리지 않으면서도 새롭게 정리하는 리런치 통해 새로운 시대에 맞는 방향성을 찾는 대형 이벤트의 성격도 지니고 있습니다. 
따라서 이번 플래시라는 작품 역시, 앞으로 등장하게 될 제임스 건이 만드는 새로운 DC. 영화의 자율성을 보장하면서도, 어떤 부분은 잭 스나이더가 구축한 세계와 유사하게 흘러갈 수 있도록 만든 것이죠. 그래서 저는 이번 작품을 통해서 DC가 긴급 탈출구를 만들었다고 정리한 것입니다. 
그리고 이번 작품은 확실히 DC. 영화에 대한 이해도가 높으면 높을수록 보는 재미가 있습니다. 
뭐 다른 부분들은 영화 관람 후에 스포일러 리뷰나 정리된 것들을 보셔도 되지만, 반드시 복습을 하고 가셔야 한다면 팀 버튼이 만든 마이클 주연의 배트맨, 그리고 잭스나이더가 만든 메노브 스틸은 필수고, 시간이 더 남는 경우에는 극장 개봉 버전이 아닌 4시간짜리 스나이더의 저스티스 리그를 시청하고 하시는 걸 추천드리는 바입니다. 
그리고 더더욱 시간이 좀 남으실 경우, 배트맨이나 슈퍼맨 등 과거 디시 영화의 역사를 유튜브나 위키로 한 번 쭉 훑어보는 것도 좋을 것 같고요. 

 

감상평)


 영화에 대한 짧은 감상평을 조금 더 들려드리면, 플래시가 능력을 보여주는 장면들도 퀵실버와 같은 기존 스피드스터들과 차별되는 지점들이 있어서 그 부분도 좋았고 마이클 키튼의 배트맨은 폭풍 간지 그 자체라 올드 배트맨 팬인 저에게는 그저 위아래로 눈물을 흘릴 수 밖에 없는 뽕차오름이 있었으나,
스파이더맨의 벌처 아닙니까 라며 그의 멋있음을 몰라주는 이들에게는 그저 아저씨 배트맨으로 느껴질 수 있겠네요. 
슈퍼걸도 캐릭터의 인종 자체가 달라졌지만, 어차피 외계인이기도 하고, 캐릭터도 잘 뽑혀서 다음에도 또 보고 싶다고 생각할 분들이 계실 겁니다. 
단점이라고 한다면, 신경에 거슬릴 정도는 아니나, cg 퀄리티가확 떨어지는 구간이 종종 있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가장 큰 단점은 주인공인 에즈라 밀러의 진한 막장 행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아무리 영화가 잘 나왔어도, 이 친구 때문에 극장에 안 갈 사람이 꽤 많을 겁니다. 
진짜 이 녀석은 dc랑 이 작품에 큰 절을 해야 해요. 어쩌면 그동안 행적들에 대한 탈출구를 DC가 마련해 준 것과 다름없다고 봅니다.

 

 


그럼 플래시 가이드 리뷰는 여기까지입니다. 
다들 플래시 재밌게 보시길 바랍니다.